Log In  |  Join Now  |  장바구니
`피아노 교과서` 쉬프가 들려주는 베토벤 (한국경제 1.19)11/03/08
헝가리의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안드라스 쉬프(사진)가 다음 달 23일 서울 예술의전당에서 독주회를 갖는다.

차이코프스키,리즈 콩쿠르 입상 후 주목받기 시작한 쉬프는 바흐에서 버르토크까지 다양한 레퍼토리로 90여장의 앨범을 발표했다. 그래미,클라비에 페스티벌 루르상 등 권위 있는 음악상을 탄 그는 명피아니스트 글렌 굴드의 후계자로 평가돼 '바흐 스페셜리스트'로 불린다.

그의 또 다른 수식어는 '피아니스트의 교과서'다. 세계적인 음악출판사 '헨레'는 그에게 모차르트,바흐 악보의 스페셜 에디션 편집을 부탁하기도 했다.

이 악보에는 쉬프가 작곡한 카덴차도 들어 있다.

쉬프는 1999년 체임버 오케스트라인 '카펠라 안드레아 바르카'를 창단해 운영하고 있으며 필하모니아 오케스트라의 지휘자로 무대에 섰다. 부다페스트와 데트몰트,뮌헨음대 명예교수이기도 하다.

그는 2004년부터 베토벤 소나타를 집중 탐구하고 있다. 미국 유럽 등에서 베토벤 소나타 전곡 리사이틀을 가졌고 2008년에는 베토벤 소나타 전곡을 녹음해 발매했다.

그는 "베토벤 소나타를 연주하기 위해 40대 후반까지 기다려왔다"며 "이제 언제 베토벤이 심각했고 농담을 했으며 절망했는지 알 수 있다"고 했다.

이번 공연에서는 베토벤의 소나타 '30번''31번''32번'을 인터미션 없이 연주할 예정이다. (02)541-3183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번호제 목작성일조회수
77[클래식 오디세이] ‘바흐 연주의 대가’베토벤 속으로 (포커스 2.10) 11/03/088697
76쉬프의 ‘베토벤 소나타’에 빠져 보세요… 2월 23일 예술의전당서 공연 (국민일보 2.20) 11/03/088676
75`피아노 교과서` 쉬프가 들려주는 베토벤 (한국경제 1.19) 11/03/087982
74깊어진 음색… 사라 장, 그녀와 단독 데이트 09/11/116788
73안드라스 쉬프’ 이번엔 베토벤이다 (파이낸셜뉴스 1.20) 11/03/088869
72‘영혼을 뒤흔드는 검은 목소리’-소프라노 제시 노먼 09/08/186875
71바이올리니스트 사라 장 10년만에 독주회 09/11/056720
70[조선일보 | 인터뷰] "내 음악, 전쟁의 아픔서 싹텄죠" 17/07/063798
69사라 장 10년만에 국내 리사이틀 09/10/286832
68'라두루푸' 가을밤 전설과 만난다 (경향신문 10.19) 10/10/197098
67[한국일보 | 인터뷰] 베레좁스키 "섬세하고 강한 음악 선사할게요" 17/03/163631
66쉬프가 들려주는 베토벤 후기 소나타 3곡 (연합뉴스 2.3) 11/03/088499
65제시 노먼 내한공연내달 18일 예술의전당 09/08/177760
64안스네스가 함께 하는 노르웨이 실내악 - 2010.02.25 10/02/266695
63[매일경제 | 인터뷰] "쇼팽은 피·행운·어머니…" 17/07/0637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