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  Join Now  |  장바구니
쉬프가 들려주는 베토벤 후기 소나타 3곡 (연합뉴스 2.3)11/03/08
안드라스 쉬프, 피아노 리사이틀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피아니스트 안드라스 쉬프(Andras Schiffㆍ58)의 독주회가 오는 23일 오후 8시 서울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글렌 굴드에 이은 바흐 음악 해석의 거장'이라는 평을 듣는 쉬프는 2007년 영국의 왕립음악원이 제정한 바흐상을 받기도 했다. 이 상은 바흐 작품을 뛰어나게 연주했거나 학문적으로 깊이를 갖고 연구한 개인에게 수여된다.

쉬프는 바흐뿐 아니라 모차르트와 베토벤, 버르토크까지 방대한 레퍼토리를 자랑한다.

특히 쉬프는 2004년부터 베토벤의 피아노 소나타를 집중 탐구해왔다. 2007년에는 베토벤의 피아노 소나타 전곡(32곡) 연주로 프랑코 아비아티 최고 음악 비평가상(Premio della critica musicale Franco Abbiati)을 받았으며 이듬해에는 베토벤 소나타 전 작품을 ECM 레이블을 통해 음반으로 발매했다.

뉴욕 타임스는 "쉬프의 베토벤 연주가 사람의 마음을 매혹하는 것은 곡에 대한 정의를 피하는 접근 방법 덕분이다. 그의 예술적 직관력과 분석력은 준비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끊임없이 놀라운 연주를 펼쳐보이고 있다"고 평했다.

2008년 첫 내한공연에서 주로 바흐의 곡을 들려줬던 쉬프는 이번 연주회에서 베토벤의 후기 소나타 3곡을 들려준다. 소나타 제30번부터 제32번까지 전 악장을 인터미션 없이 순서대로 연주할 예정이다.

관람료는 5만∼13만 원이며 문의는 ☎02-541-3183.

쉬프는 공연 다음날인 24일 오후 2시 한국예술종합학교 크누아홀에서 마스터클래스를 연다. 티켓은 3만 원.

engine@yna.co.kr

번호제 목작성일조회수
32겨울을 감싸는 따스한 클래식의 향연 09/11/126983
31‘도도한 디바’ 전화 인터뷰 / 서울 공연 펑크내진 않겠죠? 게오르규 (중앙일보 4.23) 11/04/268207
30안스네스가 전하는 황홀한 음색과 시적인 해석 - 2010.02.24 10/02/267335
29[아티스트]전국순회공연 갖는 바이올리니스트 사라 장 “한국서 크리스마스 보내게 돼 기뻐” 09/12/107078
28사라 장 10년만에 국내 리사이틀 09/10/287112
27장영주 전국 리사이틀, 10년만입니다 09/11/067858
26[뉴시스 | 인터뷰] '건반 위의 사자' 베레조프스키 "건강 호전...작년 같은 일 없을 것" 17/03/164514
25'라두루푸' 가을밤 전설과 만난다 (경향신문 10.19) 10/10/197359
24섹시 디바 게오르규 한국 홀리다 (매일경제 4.28) 11/04/2810278
23안드라스 쉬프’ 이번엔 베토벤이다 (파이낸셜뉴스 1.20) 11/03/089150
22[국제뉴스 | 인터뷰] 피아니스트 당 타이 손과 인터뷰! 그의 생각은? 17/07/064021
21[뉴스 1] '건반 위의 불곰' 베레조프스키 7년만에 내한 공연 17/02/154317
20[국제뉴스] 보리스 베레조프스키 내한 리사이틀 확정! 17/02/164457
19[뉴시스 | 인터뷰] 피아니스트 조지 리 "작년 콘서트 멋졌죠···이번엔 베토벤 '열정' 기대하세요" 17/07/204927
18거장·샛별… 피아노로 깊어가는 가을 (한국일보 10.08) 10/10/147197